鏡巖 꽃과 생활  Flower & Life: 꽃 상식한국 속담속의 꽃말  Flower Language in Korean Proverb


Home| 포토 산책|꽃과 생활|경암 잡기|사랑방| 방명록| English

 Small But Rich

 

    * 가을에 핀 연꽃이다.

    * 겨울에 꽃이 피면 풍년이 든다.

    * 고운꽃은 산중에 있다.

    * 고은꽃은 열매가 열지 않는다.

    * 고은꽃은 향기가 없다.

    * 곱기가 비끝에 피는 꽃 같다.

    * 꽃구경도 밥 먹고 나서 한다.

    * 꽃다운 이름은 오랫도록 말로 전해진다.

    * 꽃도 부끄러워 하고 달도 숨는다.

    * 꽃도 시들면 오던 나비도 아니 온다.

    * 꽃도 십일홍이면 오던 벌 나비도 아니 온다.

    * 꽃도 잎이 있어야 곱다.

    * 꽃도 지고 봄도 갔다.

    * 꽃도 피면 진다.

    * 꽃도 한때 사람도 한때이다.

    * 꽃도 한철이다.

    * 꽃만 피고 열매는 맺지 않는다.

    * 꽃방석에 앉힌다.

    * 꽃밭에 나귀가 헤맨다.

    * 꽃보다는 경단이다.

    * 꽃 본 나귀가 그저 가랴.

    * 꽃 본 나비다.

    * 꽃 본 나비가 불을 헤아리랴?

    * 꽃 본 나비요,물본 기러기다.

    * 꽃 샘 잎샘에 반 늙은이 얼어죽는다.

    * 꽃샘 추위는 꾸어다가 해도 한다.

    * 꽃 싫어하는 사람 없다.

    * 꽃 아래보다 코 아래

    * 꽃 없는 나비다.

    * 꽃은 꽃이라도 호박꽃이다.

    * 꽃은 반만 핀것이 좋고 복은 반 복이 좋다.

    * 꽃은 반만 핀것이 좋고 술을 조금 취하도록 마신것이 좋다.

    * 꽃은 지면 다시피고 피었다가는 다시 진다.

    * 꽃을 탐낸 나비가 거미줄에 죽는다.

    * 꽃이 가지에 가득하다.

    * 꽃이 고아야 벌 나비도 찾아온다.

    * 꽃이 좋아야 나비도 모인다.

    * 꽃이 지고 열매가 맺힌다.

    * 꽃이 지니 열매가 맺힌다.

    * 꽃이 지니 봄이 저물어 간다.

    * 꽃이 지면 오던 나비도 되돌아간다.

    * 꽃이 펴야 열매도 열린다.

    * 꽃이 향기로와야 벌 나비도 쉬어간다.

    * 꽃 피자 임 오신다.

    * 꽃 필 무렵에는 비바람이 잦다.

    * 꿀 있는 꽃이라야 벌도 찾아간다.

    * 굶주린 놈에게 화초다.

    * 길가 버들과 담밑 꽃은 누구나 꺽을수 있다.

    * 길가에서 고생하는 오얏꽃이다.

    * 달리는 말위에서 꽃구경하기다.

    * 담밑에 핀 꽃이다.

    * 떨어진 꽃은 다시 나뭇가지에서 피지 못한다.

    * 도라지꽃 지면 장마진다.

    * 듣기 좋은 꽃노래도 한 두 번이다.

    * 말로 꽃을 피운다.

    * 매화는 백화의 형이다.

    * 매화는 봄바람을 기다리지 않는다.

    * 매화는 한철이고 국화도 한철이다.

    * 목단꽃은 고와도 향기가 없다.

    * 목단꽃이 곱다해도 벌 나비가 찾지 않는다.

    * 무궁화꽃 편지 백일이면 서리가 온다.

    * 배꽃이 두번 피면 풍년이 든다.

    * 백일 붉은 꽃없고 천일 좋은 사람 없다.

    * 백일 붉은 꽃 없다.

    * 벌 나비가 꽃을 탐낸다.

    * 벌 나비가 꽃을 희롱한다.

    * 벌 나비가 꽃 향기를 탐낸다.

    * 봄꽃도 한때다.

    * 봄꽃은 햇볕에서 웃는것 같다.

    * 붉은 꽃에 두면 붉어진다.

    * 붉은 꽃 한송이다.

    * 비단위에 꽃무늬를 놓는다.

    * 산소등에 꽃이 핀다.

    * 연꽃은 더러운 못에서 꽃이핀다.

    * 연꽃은 흑탕물에서 꽃이 핀다.

    * 일찍 핀꽃이 일찍 진다.

    * 좋은꽃이 나중에 나온다.

    * 죽은 나무에 꽃이 핀다.

    * 죽은뒤에 꽃상여다.

    * 진달래가 두번피면 가을날이 따뜻하다.

    * 진달래 꽃잎이 여덟이면 풍년이 든다.

    * 진달래 지면 철쭉꽃 보랬다.

    * 찔레꽃 가뭄은 꾸어다 해도 한다.

    * 한번 진 꽃은 다시 피지 못한다.

    * 한송이 꽃도 꽃은 꽃이다.

    * 한송이 꽃만 피어도 봄이 온줄을 안다.

    * 호박꽃도 꽃이다.

    * 호박꽃에도 나비는 온다.

    * 호박꽃을 꽃이라니까 오는 나비가 괄세한다.

    * 홍두깨에 꽃이 피겠다.

    * 화초밭의 괴석이다.

     

종합경제사회연구원

중동경제연구소

한국예멘교류센타

아랍중동교류협회


 Kwanak P.O. Box 49, Seoul  151-600, Korea, Tel: 82-2-876-4249, Fax: 82-2-876-4349   Copyright ⓒ RIES. All rights reserved.